07.11
주요뉴스
뉴스홈 > 이슈조명
대우-LIG, 360억 원 규모 우체국금융 유지관리 사업 수주금융IT 시장 진출 발판 마련

 
   
 

[컴퓨터월드] 올 하반기 발주되는 공공 SI 유지보수 사업 중 최대어로 꼽히며 치열한 경쟁이 벌어졌던 우정사업정보센터 사업의 향방이 갈렸다.

1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360억 원 규모의 ‘우체국금융시스템 프로그램 유지관리 용역’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대우정보시스템과 LIG시스템이 연합한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대우정보시스템과 LIG시스템 컨소시엄 뿐만 아니라, 쌍용정보통신-KCC정보통신 컨소시엄과 대보정보통신-대신정보통신 컨소시엄 등 중견 SI 기업들이 컨소시엄을 이루며 대거 참여했던 만큼 관련업계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우체국금융 유지보수 사업은 그 동안 삼성 SDS와 SK C&C가 번갈아가며 담당해왔다. 그러나 SW산업진흥법 개정안 통과 이후 대기업들이 참여할 수 없게 되면서, 이를 차지하기 위해 중견 SI 기업들이 경쟁을 벌였다.

특히 우체국금융 유지보수 사업은 360억 원이라는 사업 규모도 그렇지만, 대기업들의 전유물이던 금융IT 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발판이 될 수 있다는 점에서 중견 SI 기업들에게는 더더욱 놓칠 수 없는 기회로 여겨졌다.

관련업계는 대우정보시스템과 LIG시스템의 이번 사업 수주가 향후 발주될 공공 SI 유지보수 사업에서도 유리하게 작용할 것으로 보고 있다.

여백
컴퓨터월드 추천기업 솔루션
인기기사 순위
IT Daily 추천기업 솔루션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02-2039-6160  FAX: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금천 라 00077  등록일자:2006.01.03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