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2
주요뉴스
뉴스홈 > 이슈조명
쿼드코어 시장현황- '당초 예상 깨고 급속 행진'인텔 쿼드코어 가격 인하 계획, 올 4분기부터 주력 모델될 듯
x86 쿼드코어 서버 시장이 당초 예상보다 빠르게 형성될 전망이다. 인텔이 오는 7월에 쿼드코어 프로세서의 가격을 기존 듀얼코어의 수준으로 낮출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기 때문이다. 그동안 듀얼코어 서버와의 가격차이를 들어 쿼드코어 서버의 도입을 주저했던 사용자들이 쿼드코어를 장착한 제품으로 급격히 전환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얘기다. 하지만 인텔 측은 "쿼드코어 프로세서의 새로운 가격정책이 아직 결정된 바 없다"고 공식적으론 부인했다.

올 1분기 쿼드코어는 전체 10% 수준
또 기존 싱글 코어 제품의 재고 등의 문제로 쿼드코어 제품의 영업을 꺼렸던 서버 공급업체들이 최근 이 문제를 거의 해결, 쿼드코어 제품이 본격 시장에 공급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2007년 6월 현재 쿼드코어가 전체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아직은 적은 편이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6월 현재 x86 서버 시장에서 쿼드코어 제품이 차지하는 비중은 10%에도 채 미치지 못하고 있다. x86 서버시장의 선두업체인 한국HP는 올해 1분기를 기준으로 인텔 서버의 경우 전체 판매대수의 85%가 듀얼코어 제품이며, 쿼드코어 제품은 5%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IBM 역시 올해 6월 현재 전체 판매 대수의 90%는 듀얼코어이며, 쿼드코어는 10%에 크게 미치지 못한 것으로 드러났다.

한국후지쯔는 올해 1분기에 인텔 서버의 경우, 판매대수의 90%가 듀얼코어이며, 나머지 10%는 쿼드코어인 것으로 집계됐다. 국산서버 업체인 이슬림코리아 역시 올해 1분기에 쿼드코어가 차지하는 판매 비중은 10%이며, 80%는 듀얼코어, 그리고 나머지 10%는 싱글 코어 제품이었다.

하지만 업계에서 가장 먼저 쿼드코어 서버의 공급에 나섰던 델은 올해 1분기에 전체 판매 대수의 53%가 쿼드코어 제품이며, 듀얼코어는 45%, 싱글 코어는 2%인 것으로 밝혀져 눈길을 끌었다. 델 측은 "작년 전체 시장에서 쿼드코어의 판매 비중은 15%에 그쳤지만 올해 들어 쿼드코어의 기세가 갈수록 거세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AMD 서버의 경우, 올해들어 듀얼코어 제품이 주력 기종으로 자리를 굳힌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HP의 경우, 지난해 AMD 서버 판매의 80%를 차지했던 듀얼코어의 비중이 올해 올해 1분기에는 100%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 현상은 다른 업체도 거의 마찬가지다. AMD 싱글코어 서버가 올해들어 시장에서 자취를 감추었다는 얘기인 셈이다.

인텔 싱글코어 서버도 사정은 비슷하다. 인텔 싱글코어 서버는 듀얼 및 쿼드코어에 밀려 군, 공공 기관을 제외한 일반 시장에서 거의 입지를 잃었다. 업계 관계자는 "싱글코어는 아직까지 군 및 공공기관 등 일부에서 찾고 있어 명맥한 유지할 뿐"이라며 "앞으로 머지 않아 완전히 단종할 것"이라고 밝혔다. 실제로 x86서버 업체들은 일반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영업에서는 싱글코어를 전혀 제안하지 않고 있다.

올해 전체 쿼드코어가 30% 이상 차지할 듯
이러한 x86 서버 시장의 코어별 판매 비중은 갈수록 크게 변화할 것으로 전망된다. 관련 업계에서는 "올해 3분기까지는 듀얼코어 제품이 주류를 형성하며, 4분기부터 쿼드코어에 그 자리를 내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특히 AMD가 4분기에 쿼드코어 프로세서인 '바르셀로나'를 본격 출시하면 x86 서버 시장은 완전히 쿼드코어 프로세서 시대가 될 것이라는 게 관련 업계의 분석이다.
한국HP 관계자는 "듀얼코어는 이미 대부분의 운영체제와 애플리케이션 등 다양한 환경에 그 적합성이 검증되었으며, 뛰어난 가격대 성능을 제공하고 있어 하반기에도 지속적인 수요를 보일 것"이라면서도 "4분기부터 쿼드코어의 비중이 크게 증가해 4분기에만 쿼드코어의 비중이 45~50% 정도로 확대될 것"으로 내다봤다.
업체별 올해 전체 판매 목표 가운데 쿼드코어 제품이 차지하는 비중은 델이 70%로 가장 높다. 한국HP는 쿼드코어가 자사 전체 판매 대수의 32%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한국후지쯔는 30%를 차지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유닉스 시장 진출 가속화할 듯
이처럼 쿼드코어 제품이 머지않아 x86서버 시장의 주력 모델로 자리를 굳힐 것이라는 전망에 따라 앞으로 유닉스 서버와의 경쟁이 볼 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x86 서버의 성능이 유닉스 서버에 비해 떨어진다는 점을 들어 유닉스 서버를 고수해온 사용자들이 x86 서버로 대대적으로 옮아갈 것으로 예측이 나오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HP의 관계자는 "앞으로 발표할 4개 프로세서를 장착한 쿼드코어 서버의 성능은 무려 40만tpmC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이 정도의 성능이면 8개 CPU를 장착한 중형 유닉스 서버와도 한번 겨뤄볼 만하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x86 서버의 CPU, 운영체제, 애플리케이션 환경이 2007년 안으로 모두 64비트 환경으로 바뀐다"면서 "올해를 기점으로 x86 서버의 유닉스 서버 시장 진출이 더욱 가속화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처럼 64비트 환경으로 완전 무장한 쿼드코어 서버는 최근 이슈로 떠오른 가상화 기반의 서버통합이나 전력 및 에너지 소비를 절감하고자 하는 데이터센터 등의 시장의 공략에 적극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여백
컴퓨터월드 추천기업 솔루션
인기기사 순위
IT Daily 추천기업 솔루션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02-2039-6160  FAX: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