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11
주요뉴스
뉴스홈 > 이슈조명
국내 스마트폰·PC 시장, 2년 연속 마이너스 성장 전망한국IDC, 국내 스마트폰·태블릿·PC 시장 전망 발표

 
   
 

[컴퓨터월드] 2014년 국내 스마트 커넥티드 디바이스(스마트폰, 태블릿, PC) 시장은 출하량 기준 2,395만대, 매출액 기준 16조 8,360억원 규모를 기록할 전망이다. 이는 전년 대비 각각 15.5%, 23.8% 감소한 수치다. 이로써 2년 연속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하게 된다.

한국IDC(대표 홍유숙)는 4일 최근 조사 결과를 토대로 이같이 밝혔다.

국내 스마트 커넥티드 디바이스 시장의 가장 큰 규모를 차지하는 스마트폰 시장은 2014년 1,754만대 출하, 12조 3,450억원 매출 규모를 기록할 전망이다. 전년 대비 각각 20.5%, 29.2% 감소한 수치다. 전체 스마트 커넥티드 디바이스 시장에서 차지하던 비중도 80%(출하량 기준)에서 73%로 축소될 것으로 예측된다.

한국IDC 측은 스마트폰 보급률이 포화 국면에 이른 가운데 통신사 영업정지, 팬택 비즈니스 정상화 무산, 단통법 시행 여파 등의 요인이 시장 하락세를 가속화했다고 풀어냈다.

PC 시장은 2014년 491만대 출하, 3조 7,250억원 매출 규모를 기록할 전망이다. 전년 대비 각각 3.3%, 7.1% 감소한 수치다. 전체 시장에서는 21%를 차지한다(출하량 기준). 한국IDC 측은 스마트폰, 태블릿의 등장으로 인한 PC 사용시간 감소 및 교체주기 연장을 시장 하락세의 원인으로 지목했다.

태블릿 시장은 2014년 150만대 출하, 7,650억원 매출 규모를 기록할 전망이다. 전년 대비 각각 27.1%, 15% 증가한 수치다. 태블릿 시장은 2년만에 성장세에 접어들 것으로 예측된다. 한국 IDC 측은 공급업체가 새로운 수요처와 활용 사례를 개발해 시장 확대에 만전을 기한 것이 성장세의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전체 시장에서는 6%를 차지한다(출하량 기준).

김애리 한국IDC 선임연구원은 “국내 스마트 커넥티드 디바이스 시장은 HW 성장 모멘텀 부재로 성장통을 겪고 있으나, 현재 전개되는 초연결성 융합 테크놀로지를 토대로 일상과 비즈니스 등 여러 분야에서 서비스로서의 디바이스 활용을 뒷받침하는 형태로 발전할 것”이라 말했다.

한편, 한국IDC는 오는 9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스마트 커넥티드 디바이스 2015’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해당 컨퍼런스에서는 글로벌 스마트 커넥티드 시장의 전반적인 현황, 생태계, 미래 전망 등을 제시한다. 특히 해당 시장에서 영향력이 날로 확대되고 있는 중국 업체들의 글로벌 전략이 소개될 계획이다.

여백
컴퓨터월드 추천기업 솔루션
인기기사 순위
IT Daily 추천기업 솔루션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02-2039-6160  FAX: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금천 라 00077  등록일자:2006.01.03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